1. 솜뭉치 2021.08.21 10:48

    첨으로 안연고 처방받아 넣으려니 두려워 이것저것 검색해보다 여기까지 흘러오게 됐네요. 글 참 따스하게 잘 쓰세요. 어려운 길이더라도 선택한 것들은 어떻게든 책임져가는 님의 삶의 태도에서 공감가는 글들이 나오나 봅니다. 모든 것들이 뜻하시는대로 잘 매듭지어지길 응원합니다.

오랜만에 친구와 공연!


출연진 : 레드닷, 더사운드, 아륾다운밤,

게스트 : 드라이브샤워, 러블레스(구 원바틀)


포스트 패닉은 사정으로 불참~

피츠 한 캔 Free!


예매 그런거 없이 현금 박치기!

종이 티켓이 없는 건 좀 아쉽..ㅋㅋ

전 영화볼 때도 종이티켓 발권 합니다 희희

공연 전 시간이 남아 신촌 차 없는 거리 구경 중

마르멜로 공연!!!

너무 좋아 ㅎㅎㅎ

이때 아마 월드컵 응원하는 날이었던 걸로 알고 있음,,

첫 팀은 드라이브샤워!

잭블랙 닮은 보컬기타 형아 개멋있음 ㅜㅜ

장르는 갤럭시 익스프레스랑 비슷한 것 같은데

음악 스타일은 좀 다름

어쨌든 신나는 노래들이었던걸로 기억~ ㅎㅎㅎㅎ


두번째는 더 사운드!

보컬이 외국인이라고 한다.

공연 전에도 영어 수업 하고 왔다고..

ㅋㅋㅋ 어쨌든 노래 좋더라. 연주도 잘하고

드러머가 디스크에 걸렸다던데

쾌차하길 바람

기타리스트 박보검 닮음

세번째는 레드닷!

갓드닷 개좋앙

노래를 계속 따라부르니 눈도 마주쳐주고

관객들도 신기하다는 듯 쳐다보고 그런다

술기운에 개신났던듯.. 친구가 옆에서 영상을 찍었는데

내 목소리 들어간 거 들어보니 경박스러움;;

창피해...

드러머 썬나인 님은 코러스를 정말 많이 하시는데

그때마다 드러나는 턱선이 예술이다.

내가 여자였으면 반했음.

레드닷의 9할을 맡고 있는 아름양

이하 설명은 생략...

다음은 아륾다운밤! 오예~

기타리스트 기타 오지게 잘치심니다

륾 Vol.1 공연 때 처음 보고 반함

신가람님은 신가람밴드 때부터 팬이었음..

뿅뿅뿅에도 놀러 가서 팬이라고 인사도 하고 그랬었음..

얼마 전 공인중개사 시작하셨던데

정말정말 잘 된 일인 것 같음

선량한 시민 괴롭히는 사람들이 제일 나쁜 거임.

마지막 팀은 러블레스.

처음 봤는데, 원래 이름이 원바틀 이었다고.

노래를 너무 잘해서 깜짝 놀람.

베이시스트 연주가 상당히 매력적인

멋있는 밴드


이 공연이 만원짜리라는게, 맥주도 준다는게 놀라울 따름,,,

최저시급이 7530원인데 말이야;;;

공연 입장료 올려도 욕하지 않으니 더 비싸게 받으세요!!




*당신의 하트 하나가 제겐 큰 힘이 됩니다*


오랜만에 공연 사진 포스팅을 올리네요.

롤링홀 23주년 기념 릴레이 공연에 다녀왔습니다.

라인업은 레드닷, 조문근밴드, 트랜스픽션, 체리필터

관록 있는 밴드들에 패기 넘치는 레드닷까지 재밌었던 공연이었습니다.




1. 레드닷


아무리 오프닝 밴드라지만, 3곡밖에 안해서 너무 아쉬웠어요.

관객 입장에서는 조금 늦게 끝나도 좋으니 몇 곡 더 해주셨음 했는데..

선배 밴드들을 기다리게 하지 않기 위한 매너 차원이겠죠..?

정확한 건 관계자 분들이 아시겠지만, 여튼 너무 짧았어요 ㅜㅜ

앞에서 한 다섯 번째 줄 정도 됐었는데, 사람들 키가 큰 건지.. 사진 찍기 엄청 어렵더라고요. ㅋㅋ 

사실 그래서 사진 찍기 좋은 타이밍이 몇 번 있었지만 그냥 즐겼던 순간도 있었어요.



2. 조문근밴드

이 공연을 보기로 한 결정적인 이유가 된 밴드!

와 연예인이다~~도 하고 싶었지만 ㅋㅋㅋ 탑밴드3에서도 나왔고, 기타 방송에서도 근근히 보이는 모습에서

그래도 음악을 놓지 않고 계속 하고 계시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서 더 궁금했고, 어떤 음악을 들려줄지 기대되었어요.

세션들과의 호흡도 잘 맞는 것 같더라고요. 농담도 하고, 분위기도 잘 띄우고.

진지한 노래만 할 줄 알았는데, 강남스타일도 커버해서 불렀었어요. ㅎㅎ



3. 트랜스픽션

보컬 해랑 님이 체리필터 손스타와의 일화를 들려주셨는데, 정말 웃겼어요.

젊었을 시절에 같이 클럽에 갔었는데, 한 분은 슬리퍼를 신고 한 분은 런닝 셔츠만 입어서 입장 거부 당했다는..ㅋㅋ

변함 없는 모습이 참 좋은, 정감 가는 밴드입니다.

키보드 세션으로 서지민 님이 함께해주셨습니다.




4. 체리필터

정말 좋아하는 밴드이고, 명곡도 많아 요즘도 듣는 곡이 많은 밴드에요.

하지만 이번 공연에는 아쉬움이 많았어요.

유진님 가사좀....ㅜㅜ

그래도 재밌었어요.


 





동네 주차장입니다^^

너무나도 춥지만 따뜻한 겨울들 나시길 바랄게요



공시에 올인한 건 아니구요.

반수 실패 후 일단 뭐라도 잡자 싶은 마음에 시작했는데, 욕심이 계속 생겨서 듣게 되네요. 

최태성, 설민석, 전한길 세 분 중 고민했는데요.

최태성 선생님은 고등학교때부터 듣던 분이라 익숙하고, 무료라는 큰 장점이 있지만

강의 난이도가 다른 강사들보다 낮다고 생각이 들었어요. 10강 정도 듣다가 아니다 싶더라고요.

돈을 지불하더라도 제대로 배워보자 싶어 공무원 한국사 강사들을 쭉 봤습니다.

전한길, 설민석 두 분으로 선택지를 좁혔는데, 아무래도 전한길 선생님이 좀 더 저한테 맞겠다 싶더라고요.

그렇게 해서 한국사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2.0 올인원 강의를 단과로 듣고 있고, 개강 후 시간적 여유가 생기면 모아둔 돈으로 공단기 프리패스를 신청할 예정입니다.


사범대를 다니면서 공시 준비를 할 수 있을지는 모르겠습니다. 

전한길 한국사 네이버 카페를 들어가보니, 정말 다양한 분들이 계시더군요.

공부하려고 돈을 모았는데 가족들이 그 돈을 달라고 하시는 분들도 보았고, 

직장을 다니면서 공시 준비를 하시는데 퇴근 후 책상에 앉기가 힘들다는 분도 보았습니다.

모두 존경합니다. 

저는 마음으로는 자퇴를 하고 싶지만, 부모님의 강력한 반대에 말도 못 꺼내고 있답니다. 하하;

고졸로 현직 계시는 분들 말씀을 보니 학력이 필요해 야간대학이나 방통대를 다니는 분들도 많다고 하더라구요.

전한길 한국사, 강의 수가 120강에 달하지만, 열심히 달려가고 있습니다. 재미있네요. 

첫 마음이 오래도록 지속되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공무원 준비 하시는 분들, 모두 파이팅입니다.


오랜만이네요.


포스팅이 뜸했죠?


공연을 오랜만에 가서, 오랜만에 포스팅 해보려고 해요.


록스타뮤직 레이블은 노브레인, 장미여관이 주축인 밴드 레이블인데요.


오늘 홍대 브이홀에서 레이블 파티를 해서 다녀왔습니다.


입장료는 18,000원이었어요!


사진이 커서 많이 안올라가는 관계로 팀 당 2~3장씩만 올리겠습니답




첫 팀은 장미여관!


확실히 공연장 시설이 좋고 팀이 옷을 맞춰 입으면 사진 찍기 좋더라구요 ^_^




두번째 팀은 갈릭스!


오랜만에 돌아왔는데, 원맨밴드가 되어 버렸네요..


다른 팀원들은 생업이 바빠 팀을 떠났다고 합니다.


드러머는 세션이구요.


그래도 좋았어요. 


'잘생겼다~잘생겼다~ sk텔레콤!'하는 CM송이 이 팀 노래였다는 걸 처음 알았어요.






다음 팀은 슈가도넛!


팝펑크 장르를 가지고 오랫동안 활동 해온 팀이구요.


실력 좋고 노래 좋고~





다음은 대망의 노브레인!


전체적으로 공연이 짧게 짧게 진행되다 보니 팀 바뀌는 것도 순식간이더라고요.


노브레인은 짧지만 강렬하게, 청춘98 했답니다.




마지막 팀은 밴드 기프트 입니다.


보컬분 목소리를 들으면 숨이 턱 막혀요.


나중에 꼭 들어보시길.






이후엔 기존 팀 세션들의 솔로 무대와, 팀 간 합동 무대로 채워졌어요.


노브레인 드러머 분이 먼저 나오셨고, 장미여관과 기프트가 합동으로 나왔습니다. 


마지막으로는 크루 멤버 전체가 나왔는데, 사진에 용량 제한이 걸려 있어 많이 안올라가네요..









사진 도용 시 대응하겠습니다^_^


CCL 확인해주세요





라인업 : 보허미안, 코디어츠, 레드닷, 아륾다운밤, 체리필터 (공연순)

장소 : 롤링스톤즈


*사진 불펌 시 대응합니다




1. 보허미안


공연장이 이렇게 낮을 줄은 몰랐다.

크기도 작아 50명 정도 들어가면 꽉 찰듯 싶다.

그래도 관객들이 풋풋하고 반응이 좋아 만족스러웠던 날.

다음부턴 맨 앞을 사수하는 걸로...

루프스테이션을 사용하는 걸 실제로 보는 건 처음이었다.

본인을 서핑 뮤지션이라고 소개한 보허미안은, 서핑보드를 타면서 느낀 점을 노래로 만들어 부른다고 했다.

'당신은 줘도 몰라. 다인은 줫도 몰라.'

라는 멜로디가 머리에 맴돈다.




2. 코디어츠

이름이 무슨 뜻인지 모르겠다.

처음 딱 보고 느낀 건, 비주얼이 좋다라는 것.

드러머 분이 멋쩍은 미소를 살짝 띠는 게 눈에 띄었다.

베이스 없이 키보드와 턴테이블로 신스팝 느낌을 내는 밴드였다.

노래 좋다.



3. 레드닷

음원으로는 예전에 알았고,

실제로 본 건 아륾다운 밤 Vol.1때였다.

홍일점 베이시스트와 드럼 코러스가 매력적인 펑크밴드

보컬기타 분은 멘트 하실때 살짝 허당 끼가 있으신 것 같은데, 노래 시작하면 싹 바뀌는 존멋탱 프론트맨이다.



4. 아륾다운 밤

신가람씨의 노래에는 낭만이 있다

몇 년 전 신가람씨가 운영하는 뿅뿅뿅이라는 치킨집에 친구들을 데려갔었다.

군 전역 후 다시 가보니 없어졌더라.

임대료때문에 문을 닫으셨다고.

그거 때문에 고생 많이 하신 것 같은데, 신년에는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5. 체리필터

공연은 두 번째지만, 내 10대를 다 가져갔던 정말 멋진 밴드

자우림과 자주 비교되는데, 색깔이 너무 달라 비교하긴 어렵다.

보컬 유진님이 지각하셔서 관객들을 비집고 무대에 바로 올라오셨다. ㅋㅋ 넘나리 귀여우신 것..

이날은 잘 알려지지 않은(난 잘 알고 있는) 수록곡들을 많이 해주셨는데

관객들 대부분이 그 곡들을 알고 있어서 조금 놀랐다.

반갑고 그랬다.

그 순간이 너무 아까워 찍느라 정신이 없었다.

카메라 가져오길 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다.




















발바닥 족저사마귀 레이저치료 후 약 한 달이 지났습니다. 다른 곳에 문의해보니 흉터가 아니라 완치가 안된 모습이라고 합니다.. 치료를 몇 번 더 받아야겠어요.






족저사마귀 레이저치료 후 연고를 바르면서 2주가 지났는데요. 상태가 많이 좋아졌습니다!!
(혐주의)


발바닥 사마귀 때문에 일주일 전에 레이저 치료를 받았었는데요. 치료 후 일주일동안 연고와 밴드를 바르면서 경과를 지켜봤습니다. 눈에 띄게 달라지진 않았지만 어느정도 상태가 좋아지긴 했네요. 사진입니다.




확실히 치료 직후보다는 핏덩이 같은 것도 사라지고, 새살이 돋는 것도 조금씩 보이는 듯합니다. 역시 치료를 받길 잘했네요.


발바닥 사마귀 레이저 치료 받았어요. 

군대 시절 생겼던 사마귀인데 몇 번 치료를 받아도 잘 안없어지길래
전역 후 피부과를 찾아 레이저 치료를 받았습니다.

레이저 치료 받을 때 그렇게 많이 아프지는 않고 살짝 따끔한 정도의 통증만 있더군요.
잔뜩 겁먹었었는데 살짝 민망할 정도로 작은 통증이었습니다. 
이렇게 지져주시고 안나으면 한 달 뒤에 오라시네요. 
개인적으로 너무 속시원하고 좋습니다. 
아무리 손톱깎이로 잘라내고 뜯어내고 해도 안없어지던 것이 저렇게 새까맣게 타버렸으니..
연고를 계속 바르라고 처방해주셨는데, 진행도도 종종 올려볼게요.
총 세 군데 치료를 받았는데, 사진 올려봅니다(극혐주의..)








마지막 사진이 네 번째 발가락을 지진건데, 바람개비 모양으로 아주 예쁘게 지져주셔서 자꾸 들여다보게 되네요. 사마귀가 바이러스성이라 하니 주볌 사람들에게 감염되지 않도록 주의해야겠습니다.


+ Recent posts